제26회 부일영화상
커뮤니티
기사모음

[제27회 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 '공작' 이성민 "촬영 힘들었지만 팀 모두와 기쁨 나눌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부일영화상 작성일18-10-12 14:01 조회14회 댓글0건

본문

기사보기
http://news20.busan.com/controller/newsController.jsp?newsId=20181007000108

 

 

김효정 기자

teresa@busan.com


3902970bc776d213b27e7ca6cd913405_1539320460_4182.jpg


"영화 '공작'을 통해 배우 인생에서 꿈꾸던 많은 일을 이룬 것 같습니다. 굉장히 벅차네요. 제가 연기를 잘했다기보다 역할이 멋져서 이런 영광이 내게 왔다고 생각합니다. 좋은 역할을 맡겨준 윤종빈 감독에게 고맙고 함께 고생한 지훈이, 진웅이, 황정민 모두와 기쁨을 나누겠습니다."
 
올해 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이성민은 이번 수상은 공작팀 모두가 받는 것이라고 말했다.

연기 잘하는 명품배우로 유명하지만, 정작 본인은 늘 부족한 것 같다고 말한다. 특히 영화 '공작'은 촬영하면서 많이 힘든 작품이었단다. 머릿속에 생각하던 걸 다 실현해내지 못한 것 같아 아쉬움이 크다는 말도 덧붙인다.

"공작을 비롯해 여러 작품을 부산에서 촬영했습니다. 부산과 잘 맞는 것 같습니다. 공작은 부일영화상이라는 이렇게 큰 선물을 주었고 그 전 촬영한 보안관이라는 영화도 정말 재미있게 부산에서 촬영한 기억이 납니다."

이성민은 현재 '미스터 주(가제)'라는 영화를 촬영 중이다. 이날도 부일영화상에 참석한 후 촬영 때문에 급하게 다시 올라가야 한다며 계속 좋은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말을 전했다. 김효정 기자 teresa@busan.com


사진=김경현 기자 view@